롯데 VS 신세계, 이베이코리아 새 주인 누구?…15일 우선협상대상자 공개 예상

이윤주 기자 승인 2021.06.13 12:55 의견 0


올해 하반기 인수·합병(M&A) 시장의 최대 매물로 꼽히는 이베이코리아의 새 주인이 사실상 이번 주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7일 본입찰에는 국내 유통업계 맞수인 롯데쇼핑과 신세계그룹 이마트가 참여했다. 이 중 이마트는 네이버와 손잡고 이베이코리아 인수에 나섰다.

국내 이커머스 시장에서 3위 업체인 이베이코리아를 인수하는 곳은 단숨에 1~2위로 올라서게 되지만 고배를 마시는 쪽은 타격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13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오는 15일로 알려진 미국 이베이 본사의 연례 이사회 이후 이베이코리아 인수 우선협상대상자가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롯데와 이마트가 제시한 입찰가는 확인되지 않았으나 이베이 본사가 기대하는 5조원에는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베이코리아 매각이 성사되면 국내 이커머스 시장 판도는 큰 변화를 맞게 된다.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베이코리아의 국내 이커머스 시장 점유율은 12% 정도로 네이버(18%), 쿠팡(13%)에 이어 3위다.

현재 롯데그룹의 통합 온라인 쇼핑몰인 롯데온과 이마트의 온라인 플랫폼인 SSG닷컴의 점유율은 각각 5%와 3% 수준이어서 어느 쪽이 이베이코리아를 인수해도 시장점유율을 쿠팡 이상으로 높이게 된다.

특히 이마트·네이버 동맹이 이베이를 인수하면 쿠팡과 큰 격차를 두며 단숨에 1위 자리를 꿰찬다.

저작권자 ⓒ 이슈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